태그 : 김태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모던 타임즈와 연대의 희망

  채플린의 모던 타임즈(1936)는 다시 볼수록 다른 메시지를 찾게 된다. 채플린이 의도했든 의도하지 않았든. 사람들은 흔히 이 영화가 거대한 공장으로 대변되는 대량생산과 속도를 비판한다고 말한다. 자본주의의 거대함에서 개별성을 상실하는 모습을 보여준다고도 한다.  영화는 양떼들이 지나가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아침이면 꾸역꾸역 지하철...

고무나무

고무나무(rubber plant)라는 건 알겠는데 정확한 명칭은 아직 모른다. 한 달에 한 번 물을 충분히 주면 되고, 좋지 않은 공기에서도 잘 자란다. 다른 고무나무처럼 잎을 떼서 흙에 묻어두면 또 한 그루의 나무가 될까 모르겠다.

세네카에게; 화(火)는 자연스러운 게 아니라는 당신에게

김작가의 일상의 인문학 15. 세네카에게; 화(火)는 자연스러운 게 아니라는 당신에게  당신은 화(火)가 화(化)하지도 화(和)하지도 않으며 오로지 화(禍)할 뿐이라 했습니다. 그런데 왜 제 가슴에는 분노가 이리 자연스럽게 흘러넘칠까요. 지금 제 가슴에서, 아니 손가락 마디까지 저려오는 오롯이 불타오르는 이 감정은 그저 혐오스러운 것일까요.&...

습관의 윤리학; 1. 무르고 단단한

습관의 윤리학-1. 무르고 단단한    습관習慣은 그 자체로는 아무런 가치가 없는 말이다. 하지만 같음과 비슷함, 혹은 다름과 만났을 때 습관에 대한 가치 평가가 시작된다. 그래서 습관이란 좋음과 나쁨의 기준인 동시에 판단에 따른 결과로 나타난다. 혼자만이 아니라 상대의 습관 때문에 만남에 있어서도 지속과 중지가 생길 정도니 습관...

사랑은 천지빛깔; 끝을 준비하는 연인들에게

사랑은 천지빛깔; 끝을 준비하는 연인들에게  누군가를 만나는 일도 어렵지만 끝을 맺고 새롭게 시작하는 일은 더욱 어렵다. 누군가는 지금 만나는 사람과 헤어지고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일을 환승換乘(transfer)이라 표현하기도 하지만 말이다. 환승이 쉬운 세상. 하지만 만남의 환승이란 냉정함을 동반한다. 과거, 혹은 현재를 과감하게 밀어버릴...

[동영상] 도덕적 도둑 공연 자료

A farce on Romantic relationships in Botswana.It is a Stage Play adapted from Itallian playwright Dario Fo's THE VIRTUOUS BURGLAR.A theater production of Dario Fo's play about two promiscuous couple...

사랑은 천지빛깔; 시작하는 연인들에게 2

<위의 사진은 내가 쓴 글이 아닙니다.>   사랑은 천지빛깔; 시작하는 연인들에게 2  어쩌면 사랑은 천지빛깔이라 말하는 이번 연재의 부제는 '시작하는 연인'이 아니라 '끝을 준비하는 연인'이라 불러도 되겠다. 사람들은 모든 시작에 끝을 준비하지 않는다. 그 시작이 간절할 수록 그렇다. 끝을 생각한다는 건 ...
1 2 3 4 5 6 7 8